default_setNet1_2

충북에너지고, 전공과 설치 5년 만 취업률 100% 달성

기사승인 2018.11.07  19:54:43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북에너지고등학교(교장 고광욱)가 전공과 설치 5년 만에 취업률 100%를 달성했다. 

충북에너지고에 따르면 2018년 현재, 전공과 2학년 학생 16명 전원이 취업됐다. 학생들은 SK 행복모아, LG 밝은누리, LG 행복누리 등의 표준사업장과 충북대병원, 하나병원과 보호작업장 등에 취업됐다. 

전공과는 특수교육대상학생을 위한 취업과정이다. 특수교육 고교과정을 마친 장애학생에게 국가가 무상으로 지원하는 취업교육으로 2년 과정으로 운영된다. 

보통 특수학교에 설치되어 있지만, 충북에너지고등학교 전공과는 충북에서 유일하게 고등학교에 설치된 전공과 과정이다. 

2017년도에는 전공과 학생 14명 중 12명이 취업했다. 특히 12명 모두 현재까지 직장을 잘 다니고 있어 충북에너지고의 취업교육이 현실적 성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성과는 충북에너지고만의 전공과 교육과정 덕분이다.

충북에너지고 전공과는 직무기능 훈련 외에 기본생활습관, 대인관계 등을 학생 맞춤형으로 교육을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생활체육과 사람들과의 어울림을 배우는 다양한 현장체험을 병행해 현실적인 직장생활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편 충북에너지고는 2019학년도 신입생 입학전형 원서 접수 결과 80명 모집에 121명이 지원해 1.51대 1의 경쟁률을 보여 도내 마이스터고등학교 중 가장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고광욱 교장은 “전공과 학생들이 취업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다른 사람들과 더불어 행복하게 살아가며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앞으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순 기자 kimdew1128@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