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보은군, 삼산남로 '한쪽 면 주차제' 시행

기사승인 2019.07.09  10:12:1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북 보은군은 보은읍 삼산남로(삼산교∼터미널 꽃집) 도로구간에 대해 도로 한쪽 면에 승용차 주차를 허용하는 한쪽 면 주차제를 시행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그동안 삼산남로는 전통시장과 상점이 밀집돼 있고 보은시외버스터미널 등이 위치해 있어 차량통행이 많은 구간으로 주·정차 무인단속카메라 단속시간에는 주정차로 인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았으나 단속이 끝나는 시간대인 평일 저녁과 주말, 공휴일에는 도로 양쪽의 차량 주·정차로 차량통행에 지장을 초래했다.

군은 이 지역의 도로를 더 확장할 수 없는 상황에서 원활한 차량통행과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한쪽 면 주차제를 시행하기로 했다.

허용시간은 평일 오후 7시부터 다음날 오전 9시까지, 주말(토요일·일요일)과 공휴일에는 24시간 동안 한쪽 면 주차를 허용한다.

군은 한쪽 면 주·정차제를 시행하기 위해 주차허용은 ‘○’, 주차불가는 ‘×’를 표시하는 신호등을 삼산남로 주요지점 10개소에 이달 말까지 설치하고 다음달 한 달 간 시범운영한 뒤 오는 9월부터 전격 시행할 예정이다.

군은 앞으로 원활한 차량소통은 물론 화재 등 재난상황 발생 시 소방차나 응급차 등 긴급차량의 통행을 확보하고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도입하는 ‘한쪽 면 주·정차제’가 정착될 수 있도록 보은경찰서와 협조해 지도·단속을 병행할 방침이다

이은숙 민원과장은 “원활한 차량소통과 주민의 안전을 위해 군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특히, 이 구간에 스마트폰 주민신고제로 지정된 4개소(검정고무신 앞, 삼산사거리, 오대산건강원 앞, 터미널꽃집 앞)는 한쪽 면 주차제 시행과 무관하게 24시간 단속장소로 운영된다.

김영순 기자 kimdew1128@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