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농협 증평군지부, 증평군에 폭염대비 그늘막 기탁

기사승인 2019.07.11  11:15:07

공유
default_news_ad1
   
▲ 김두종(왼쪽) NH농협은행 증평군지부장이 홍성열(가운데) 증평군수에게 그늘막을 기탁하고 있다.

증평군과 NH농협은행 증평군지부(지부장 김두종)가 11일 군청에서 그늘막 기탁식을 열고 무더위 해소에 힘을 모았다.

NH농협은행 증평군지부는 증평군에 1000만원 상당의 폭염대비 그늘막 5개를 제공했다.

이 그늘막은 군민들의 통행이 많은 도안면 노암리 2산업단지(2곳)와 증평읍 초중리 아울렛DC마트 앞, 장동리 증평문화원 앞, 송산리 증평도서관 앞 총 5개소에 설치됐다.

이로써 증평군에는 총 15개의 그늘막과 1개의 차양시설물이 마련돼 거리를 지나다니는 군민들이 잠시나마 무더위를 피할 수 있게 됐다.

김두종 지부장은 "지역사회 발전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기 위해 그늘막을 기탁하게 됐다”며 “올 여름 증평군민들이 그늘막에서 시원한 여름을 보내길 바란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5월부터 안전총괄과장을 팀장으로 하는 4개반 9명으로 구성된 폭염 TF를 가동, 폭염 상황관리를 시작했다.

방문건강관리사와 독거노인생활관리사, 자율방재단, 이장 등으로 구성된 재난도우미 179명을 활용해 폭염취약계층의 건강상태를 주시하고 있다.

이 밖에 85개소의 무더위쉼터 운영, 농촌 지역 폭염 피해예방 교육, 폭염대비 비상근무 등 폭염으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 최소화에 집중한다.

오는 15일부터는 15t 살수차 2대를 이용해 주요도로의 열섬현상 줄이기에 나설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올해도 폭염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증평군민들이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더욱 세심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