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청주시-中 차하얼학회, '민간교류 활성화' 협약 체결

기사승인 2019.10.08  15:46:01

공유
default_news_ad1
   
▲ 한범덕 청주시장(오른쪽)과 한팡밍(韓方明) 차하얼학회 주석이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청주시와 중국 공공외교 부문 싱크탱크인 중국 차하얼학회가 8일 청주시청 직지실에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범덕 시장 등 청주시 관계자와 차하얼학회 한팡밍(韓方明·54·중국인민정치협상협의회 외사위원회 부주임(차관급)) 주석을 비롯해 마원셩 사무총장 등 중국 측 관계자가 참석했다.

양 기관은 협약 체결을 통해 경제, 문화예술, 관광, 스포츠, 청소년 등 다양한 영역의 민간교류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번 협약은 중국 현대미술의 4대 천왕이자 아이콘으로 꼽히는 위에민쥔(岳敏君) 작가 등을 한팡밍 주석이 청주공예비엔날레에 소개한 것을 계기로 이뤄졌다.

한 시장은 "민간차원의 공공외교와 대외정책 분야의 중추 기관인 차하얼학회와 우리 시가 뜻 깊은 협약을 체결하게 돼 기쁘다"면서 "오늘의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 간, 더 나아가 양국 간 우호 교류와 상호발전을 실현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만들어졌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차하얼학회는 지난 2009년 10월에 설립된 비공식, 비당파의 독립적인 싱크탱크로, 중국 정부의 주요 외교 정책 결정을 위한 정책 조언과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있다.

박승철 기자 kimdew1128@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