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기재수 명장, 진천군에 ‘선즉제인’ 서각 작품 기증

기사승인 2020.01.08  15:26:38

공유
default_news_ad1
   
▲ 대한민국 전통각자 명장인 덕현 기재수 선생(왼쪽)이 8일 송기섭 진천군수에게 서각 작품을 기증하고 있다.(진천군청 제공)

대한민국 전통각자 명장인 덕현 기재수 선생이 8일 진천군청을 방문해 서각 작품을 기증했다.

기 명장이 이날 기증한 작품은 진천군의 새해 사자휘호인 ‘선즉제인(先則制人)’ 네 글자를 담은 가로 210cm, 세로 73cm의 크기의 대형 서각이다.

‘일을 도모하려면 무엇보다 선수를 치는 것이 중요하다’는 뜻의 선즉제인과 부를 지켜주는 행운의 꽃인 해바라기가 한데 어우러져 보는 이로 하여금 감탄을 자아내고 있는 이 작품은 ‘남보다 앞서 진심을 다해 일을 도모하다 보면 언젠가 꽃길을 걷게 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밖에도 기 명장은 심혈을 기울여 만든 노송도 작품 2점도 함께 기증해 진천군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나타냈다.

나뭇결을 오롯이 살리는 기법으로 유명한 기 선생은 2016년 35회 대한민국 미술대전(국전) 심사위원을 지냈고, 대한민국에 4명밖에 없는 전통각자 부문 충북 유일의 명장이다.

현재 덕산면 석장리 공방에서 작품 활동과 후학양성에 힘쓰고 있으며, 개인 갤러리도 운영 중이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