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시교육청, 건설현장 임금체불 특별점검

기사승인 2020.01.12  19:45:3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세종시교육청이 시교육청과 관내 각급학교가 발주한 건설공사를 대상으로 17일까지 임금체불 등에 대한 실태를 특별 점검한다.

세종교육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이 다가오는 설 명절을 임금체불에 대한 근심 없이 편안히 보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시교육청이 직접 발주해 관리하고 있는 건설공사 현장은 해밀 유·초·중·고, 세종장영실고 등 6곳으로 823억여원 규모다. 이들 학교는 상·하반기를 나눠 올 해 모두 개교 예정이다.

시교육청은 해당 업체들을 대상으로 하도급 대금, 자재·장비 대금, 근로자 임금 등에 대한 체불이 있는지 여부를 확인한다.

아울러 153개의 유·초·중·고 기존학교들에 대해서도 세종시교육청은 같은 방식으로 건설공사 하도급 대금과 임금체불 실태를 살펴본다.

이밖에도 공사업체와 근로자들이 설 명절을 여유 있게 준비할 수 있도록 학교 신설 공사에 대한 공사 기성금도 평상시와 달리 조기 지급한다.

매달 20일 정도까지 업체로부터 신청 받고 월 말 지급하던 것을 이달은 설 명절 전에 마무리 한다는 계획이다. 

임달수 행정지원과장은 "각종 공사대금이 설 명절 전에 지급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이번 조치가 업체들의 자금 운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건설공사 대금이 투명하고 공정하게 집행되도록 정부가 제작 배포한 '하도급지킴이' 시스템을 통해 관련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