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진천군-충북개발공사, 진천복합산업단지 조성 협약

기사승인 2020.01.21  18:30:46

공유
default_news_ad1
   
▲ 진천군은 21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충북개발공사와 진천복합산업단지 조성사업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박양규 군의회 의장, 송기섭 군수, 이상철 충북개발공사 사장, 장동현 군의원.

충북 진천군이 5년 연속 투자유치 1조원 달성을 위한 힘찬 첫걸음을 시작했다. 

진천군은 21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충북개발공사와 진천복합산업단지 조성사업과 관련해 약 30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송기섭 진천군수, 이상철 충북개발공사 사장을 비롯해 박양규 진천군의장, 이수완 충북도의원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2026년 준공을 목표로 덕산읍 일원에 조성되는 진천복합산업단지는 문재인 정부의 3대 중점육성산업인 시스템 반도체를 기반으로 하는 IT, BT, NT 기반의 반도체 융복합 산업타운 등 산업시설과 주거용지가 포함된 복합단지로 조성될 예정이다.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군은 진천복합산업단지의 효율적 조성을 위해 각종 인허가, 기반시설 지원 등 행정적 지원을 약속했으며 충북개발공사는 복합산업단지 조성공사를 추진하며 지역건설업체 참여와 지역생산 자재 및 장비 구매 등 지역경기 활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송기섭 군수는 “경자년 시작을 큰 규모의 투자협약으로 시작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우리군 지역발전 프로세스의 기초가 되는 투자유치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2025년 진천시 건설이라는 원대한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진천군은 최근 4년 연속 투자유치 1조원 달성, 총 6조200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를 바탕으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 기록적인 인구 증가를 이끌며 지자체 발전의 롤 모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