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옥천군, 공무원 당직비 옥천사랑상품권으로 지급

기사승인 2020.02.10  19:12:27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옥천군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충북 도내 최초로 공무원 당직비를 옥천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전국적으로 경기가 악화되며 장기적인 경기침체가 예상되자 군공무원들은 자발적으로 당직비를 옥천사랑상품권으로 확대 지급하기로 했다.

당직비는 공무원 보수 체계상 비급여 항목으로 임급지급 시 통화 외 수단으로 지급이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당직비를 옥천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함으로써 연간 약 3억원의 경제유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더욱 더 옥천군의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는 상인 A씨는 “옥천사랑상품권 발행 이후 공무원들의 관내 소비가 증가해 매출이 꾸준히 오르고 있다”며 옥천군 공무원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옥천군은 지난 2018년도부터 공무원 맞춤형 복지포인트의 30%를 옥천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해 연간 2억원이 넘는 경제 활성화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김재종 군수는 “최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그 어느 때보다 지역경제가 어려워지고 있다”며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내수 소비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