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옥천군 공무원, 코로나19 극복 지역경제 살리기 동참

기사승인 2020.03.29  21:12:31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재종 군수 월급 15% 4개월간 반납
800여공직자 급여 일부 상품권 구매

article_right_top

김재종 옥천군수를 비롯한 군 공무원들이 급여를 일부 반납하거나 지역사랑 상품권을 구입해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고 소상공인 돕기에 앞장섰다.

29일 옥천군에 따르면 김재종 군수는 다음달부터 4개월간 급여의 15%를 반납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기로 했다.

반납한 급여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또 옥천군 소속 800여 전 공무원들은 3개월간 급여 일부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옥천사랑상품권을 구매하기로 했다.

5급 이상 간부공무원은 30만원, 6급 이상 팀장급은 20만원, 7급 이하 직원은 10만원 내외의 자율적 참여를 통해 월별 1억1000여만원을 다음달부터 3개월간 구입하기로 했다.

김재종 군수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군민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다. 공직자들도 비상근무 등으로 격무에 시달리는 상황에서도 지역 경기 부양을 위해 앞장서서 동참한 것에 대해 고마움을 표한다”고 전했다.

앞서 옥천군은 지난 24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종합대책을 마련해 코로나19 사태로 얼어붙은 경기회복에 앞장서고 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