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북교육청, 청렴정책도 비대면·비접촉 방식으로 전환

기사승인 2020.05.24  22:08:29

공유
default_news_ad1

- 4대 전략과제, 14개 세부과제 담은 반부패 청렴 종합 계획 수립

article_right_top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코로나19 장기화가 예상됨에 따라 청렴시책 추진을 비대면·비접촉 방식으로 전환해 추진한다.

도교육청은 '4대 전략과제'와 '14개 세부과제'를 담은 반부패 청렴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기존 청렴시책 중 대면, 접촉식 방식을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해 추진할 방침이라고 24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먼저 도전체 및 권역별 소속 직원 대상 청렴교육을 집합교육에서 국민권익위원회 청렴연수원 등 사이버교육기관을 활용한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대체했다.

학생과 교사가 온라인 개학 등으로 늦춰진 학사 일정과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기존 19개의 세부과제를 14개로 축소하며, 사업들도 대폭 줄였다.

올해 청렴 시책에는 △청렴계단 설치, 청렴 홍보영상 제작, 1기관 1청렴 사업인 1000만원 이상 계약자에게 청렴 서한문 발송 등 9개 신규사업 △청렴동호회 운영, 기관장 청렴메아리 전파 등 6개 확대사업 △부패 공익신고자 보호 보상제도 강화 등 10개 강화사업을 포함한 크고 작은 사업을 포함했다.

무엇보다 이번 계획은 지난해 청렴도 측정결과 나타난 미흡사항을 개선하고 5개년 반부패 종합계획의 2단계인 청렴사회 변화 체감단계 실현에 초점을 두고 수립했다.

신규, 중점, 확대 추진 사업도 비대면 비접촉으로 진행하며, 영화제와 같은 청렴 문화행사는 코로나19 추이를 지켜보며 하반기에 진행 여부와 방법 등을 결정하기로 했다.

고현주 청렴윤리팀장은 "우리교육청은 코로나19로 모든 정책 추진에 있어 안전에 중점을 두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럴 때일수록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청렴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고 공직기강 확립, 적극 행정 실천 등 도민에게 신뢰받는 청렴 충북교육 이미지를 강화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순 기자 kimdew1128@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