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이종배 “앙성·감곡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최종 선정”

기사승인 2020.06.03  19:54:06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종배 의원

미래통합당 이종배 의원은(충북 충주)은 3일 농림축산식품부 다목적 농촌용수개발 사업에 충북 앙성·감곡지구가 신규 착수지구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충주는 강수량이 전국 평균의 70% 수준에 불과해 항구적 가뭄 해소를 위해 다목적 농촌용수개발 사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이 의원은 지난달 19일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을 만나 본 사업의 필요성을 역설한 바 있다.

지난 2019년 앙성·감곡지구가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 기본조사 대상지구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에 신규 착수지구로 선정됨에 따라 2024년까지 총 414억원의 국비가 투입돼 양수장 2개소 및 관로 6조(13.3㎞) 등이 설치될 예정이다.

이 의원은 “신규 착수지구 선정으로 수자원 확보, 관개 개선, 주민들의 소득 증대 및 영농환경 개선 등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관계부처 장·차관 등을 만나는 등 직접 발로 뛰며 충주시에 필요한 사업들이 선정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종우 기자 jwhong66@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