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진천군, 전국 최초 어르신 통합돌봄 모바일 앱 개발

기사승인 2020.07.14  17:59:5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북 도내에서 유일하게 통합돌봄 선도사업 대상 지자체로 선정돼 성공적으로 사업을 추진 중인 진천군이 지역 어르신들에게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한 ‘생거진천 통합돌봄 앱(app)’ 개발에 나섰다.

14일 군에 따르면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 활성화에 따라 다양한 방문사업들이 확대 추진되고 있으나, 이를 관리하는 시스템 부재로 발생하는 서비스 중복이나 누락을 방지하기 위해 프로그램 개발을 추진하게 됐다.

군은 전국에서 처음으로 개발되는 이번 복지서비스 제공 앱을 통해 효율적으로 대상자를 관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시간 및 예산도 절약할 수 있어 자연스럽게 서비스 질 향상을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QR코드를 활용해 운영되는 프로그램은 각 가정에 방문하는 복지·의료 전문가들이 대상자 가정에 부착돼 있는 코드를 인식해 어르신들이 언제 어떤 서비스를 제공 받았는지 체크가 가능하다.

또한 대상자가 본인이 받고 싶은 복지서비스를 손쉽게 신청도 가능해 복지서비스 접근성도 크게 향상 될 것으로 보인다.

군은 지난 6월 30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앱 개발을 시작했다.

읍·면, 보건소, 서비스 제공기관 담당자 등과 좀 더 완벽한 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지속적인 회의를 진행 중이다.

군 관계자는 “통합돌봄 앱 개발을 7월까지 마무리하고 8월부터 시범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라며 “이번 프로그램이 지역 어르신들의 실질적인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꼼꼼히 살피며 막바지 작업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은 지역 어르신들이 살던 곳에서 필요한 서비스를 누리고 지역사회와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주거, 보건의료, 요양, 돌봄, 독립생활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이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