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주시, 지현동 도시재생사업 ‘어울림 플랫폼’ 착공

기사승인 2020.09.14  19:32:18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주민 역량강화와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거점시설 역할 기대

   
▲ 충주시 지현동 ‘어울림 플랫폼’ 조감도.

충북 충주시가 지현동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인 ‘어울림 플랫폼’의 착공에 들어갔다.

14일 시에 따르면 ‘어울림 플랫폼’은 지현동 도시재생사업의 거점시설로서 지역주민 역량 강화와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주민 교육 및 문화·경제 활성화 활동 등의 중심지 역할을 하게 된다.

시는 지현동 614번지 일원에 총사업비 33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940.63㎡, 지상 4층 규모의 공간을 조성한다.

1층에는 사무실, 공구실, 기계실이 위치하고 2층에는 외부휴게공간을 3층에는 홀과 게스트하우스, 창고가 들어서며 4층에는 마을 카페와 주민회의 및 교육장, 전시홀 등으로 구성해 내년 하반기까지 준공을 마치고 시민들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시는 ‘어울림 플랫폼’ 건립이 노후한 주거밀집구역이었던 장소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주민들이 함께 활동하며 공동체 의식을 키워 더 살기 좋은 동네를 만들어 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올해 5월에 준공된 ‘공영주차장 및 쌈지공원’과 더불어 이번 ‘어울림 플랫폼’의 착공을 통해 도시재생사업이 본격화될 것”이라며 “구도심 활성화를 통한 정주 여건 개선과 도시 경쟁력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