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주시, 충주사랑상품권 360억 추가 발행

기사승인 2020.09.21  19:26:38

공유
default_news_ad1
   
▲ 카드형 충주사랑상품권.

충주시가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충주사랑상품권을 추가 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발행 규모는 360억원으로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과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한 선제 대응으로 지난 7월 1일 카드형 상품권 출시 및 10% 특별할인에 따른 판매액 증가와 명절 등 하반기 수요를 반영했다.

시는 상품권 10% 특별할인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를 도모키로 했다.

상품권 구매 한도는 1인당 월 50만원이며 지역 내 농협, 축협, 원예농협, 신협, 신한은행, 새마을금고 등 총 67곳의 금융기관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이번 추가 발행으로 충주사랑상품권 누적 발행액은 총 900억원을 기록했으며, 현재까지 판매액은 368억원으로 시민들의 선호도가 높아져 판매액도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지류형 상품권 가맹점은 6375곳, 카드형 상품권 가맹점은 1만3786곳이다. 사용처는 시 홈페이지와 충주사랑상품권 전용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길형 시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소비가 위축되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많은 소상공인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충주사랑상품권 추가 발행과 10% 특별할인 지속 추진으로 소상공인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