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주황빛으로 물든 영동군

기사승인 2020.10.07  19:27:32

공유
default_news_ad1
   


'감고을'로 알려진 충북 영동군의 거리 곳곳이 주황빛으로 짙게 물들었다. 7일 영동 주민들이 감나무가 심어진 가로수길을 걷고 있다.

김영순 기자 kimdew1128@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