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생거진천전통시장, 17일부터 '토요 사이마켓' 운영

기사승인 2020.10.15  16:40:28

공유
default_news_ad1
   
▲ 토요 사이마켓 포스터. 진천군 제공

진천군이 진천읍 성석리 소재 생거진천전통시장에서 오는 17일부터 다채로운 행사를 운영하며 주말 나들이객들의 발길을 유혹한다.

15일 군에 따르면 2020년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토요 사이마켓'과 '장 담그기 체험행사'를 이번 주말부터 운영한다.

먼저 오는 17일부터 12월 26일까지 매주 토요일(5일장 날은 제외)마다 오전 11시~오후 4시까지 지역의 상인과 예술가들이 참여하는 '토요 사이마켓'이 열린다.

마켓 행사일에는 △창작수공예품 판매 △다문화 체험 △로컬푸드 부스 운영 △청년아티스트 공연 △제로웨이스(불필요한 포장 줄이기) 캠페인 △어린이 벼룩시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거나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군은 '장 담그기 체험행사'도 열어 우리나라의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체험행사는 오는 18일부터 11월 1일까지 25명씩 4회(10월 18일, 10월 21일, 10월 28일, 11월 1일)에 걸쳐 운영되며, 참가비는 5만원이다.

올해 참여자는 4회 행사 중 희망일에 하루를 참여해 메주를 빚고 내년에 확정되는 일정에 맞춰 이틀 정도 다시 참여해 장 담그기, 장 가르기 등의 체험을 하면 된다.

올해 빚은 메주는 전통시장 옥상에서 건조한다. 개인별로 지정되는 항아리에서 발효 과정을 거쳐 완성된 장(醬)을 가져갈 수 있다.

송기섭 군수는 "이번 행사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상인들과 주민들의 몸과 마음에 활기를 불어 넣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향후 다양한 행사들이 지역 상인들의 자발적인 움직임에 의해서 지속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행사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