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집단감염 청주 참사랑요양원 내일 코호트격리 해제

기사승인 2021.01.11  21:20:43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집단감염이 발생한 청주 참사랑노인요양원이 12일 정오를 기해 동일집단(코호트) 격리에서 해제된다.

11일 청주시에 따르면 이 시설에 남아 있던 입소자 5명을 대상으로 한 9차 진단 검사(3일 주기)에서 모두 '음성'이 나왔다.

방역 당국은 마지막 확진자(2명)가 나온 지난해 12월 29일 이후 2주간 추가로 환자가 발생하지 않음에 따라 코호트 격리 해제를 결정했다.

이 시설에서는 지난해 12월 17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지금까지 입소자 74명 중 67명이 감염됐다.

종사자 중 감염자 32명을 합치면 시설 내 연쇄 확진은 99명에 달한다.

여기에 병원 밖 가족이나 지연 12명도 감염돼 방역당국은 이 요양원 관련 감염고리를 111명으로 분류했다.

그 사이 고령과 중증질환 확진자의 사망도 잇따랐다.

청주의료원에서 치료받던 참사랑요양원의 70대 입소자가 전날 오후 5시 55분 상태 악화로 숨지면서, 이 요양원 내에서 숨진 확진자는 13명으로 늘었다.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이 기간 숨진 입소자도 2명이나 된다.

시는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지난해 12월 18일 이 시설을 코호트 격리했다.

김영순 기자 kimdew1128@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