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 동충주산단에 245억원 투자

기사승인 2021.01.12  22:12:32

공유
default_news_ad1
   
▲ 조길형 충주시장(왼쪽 세 번째)과 박정현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 대표(〃 네 번째)가 12일 충주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충북도와 충주시는 새해 들어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대표 박정현)와 245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올해 투자유치에 시동을 걸었다.

12일 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조길형 시장, 강성덕 충주상공회의소 회장, 기업대표자 등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약식으로 진행됐다.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는 냉장고, 전자레인지 등 중소형 가전제품을 생산 유통하는 기업이다.

메디하임(MediHeim)이라는 자체브랜드를 통해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 중이며, 우수한 기술력과 트렌디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소형가전 오픈마켓에서 업계 선두를 달리고 있는 유망 중소기업이다.

이날 협약을 통해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는 오는 2025년까지 245억원을 투자해 서울과 파주시에 위치한 본사와 공장을 동충주산업단지로 이전한다.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는 동충주산업단지 내 부지 9900㎡, 연면적 3960㎡ 규모의 공장을 신설하고, 130여명의 신규인원을 고용할 계획이다.

조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충주에 투자를 결정한 박정현 대표님께 감사드린다"며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가 충주 대표기업으로 성장하고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신축년(辛丑年) 첫 번째 투자협약 체결로 기업 유치 시작의 산뜻한 출발을 알린 충주시는 지난해 49개 기업의 신·증설 유치로 1조3000억원 투자, 2173명의 고용을 창출한 바 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