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천시, 자동차부품 생산 전문기업 인팩과 투자협약

기사승인 2021.02.02  19:38:52

공유
default_news_ad1

- 신규 일자리 300여명 창출, 민선 7기 투자유치 1조원 달성 가시화

   
▲ 이상천 제천시장(왼쪽)과 ㈜인팩 최웅선 대표이사 협약식 모습. 제천시 제공

충북 제천시는 2일 자동차 부품 생산 전문기업인 ㈜인팩(대표이사 최오길, 최웅선)과 제3산업단지 공장 신설을 위한 2021년 첫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연내 민선7기 투자유치 1조원 달성에 청신호가 켜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천 제천시장, ㈜인팩 최웅선 대표이사, 배동만 제천시의회 의장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인팩은 1969년 설립돼 창립 52주년을 맞는 자동차 부품 생산 전문 중견기업으로 제3산업단지 부지에 전자식파킹브레이크 및 액츄에이터 등 생산을 위한 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며, 이에 따라 약 300여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

2019년 ㈜인팩의 계열사이자 친환경 자동차 배터리 모듈 생산기업인 인팩 이피엠㈜를 제2산단에 유치한 데 이어 ㈜인팩의 제천공장 신설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며, 지속가능한 자동차 부품 클러스터 대표도시로의 위상을 더하고 있다.

최웅선 대표이사는 “제천시의 탁월한 입지조건과 적극적인 행정지원에 힘입어 공장신설을 결정했다”며 “지역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함께 상생 발전 할 수 있는 기업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이상천 시장은 “우리 지역 미래 동력산업인 고부가가치 아이템으로 성장 가능성이 큰 기업이 제천에 새로운 둥지를 틀게 되는 만큼, ㈜인팩의 사업계획이 원활하게 추진돼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행정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홍종우 기자 jwhong66@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