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입찰정보 유출의혹'…경찰, 충북개발공사 또 압수수색

기사승인 2021.07.22  18:22:0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개발 예정지 땅 투기 의혹을 조사 중인 경찰이 지난 5월에 이어 충북개발공사를 다시 한번 압수수색했다.

22일 충북경찰청은 충북개발공사 직원 A씨를 입찰방해 혐의로 입건하고 그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해 하드디스크 등을 증거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A씨는 개발사업 관련 입찰 정보를 한 민간 사업자에게 유출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초기 단계라 구체적인 혐의에 대해선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앞서 충북경찰은 지난 5월 충북개발공사 직원 B씨를 부패방지권익위법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충북개발공사 사무실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B씨는 청주 넥스트폴리스 산업단지 개발사업과 관련, 비공개 정보를 이용해 토지를 매입한 혐의를 받는다.

홍종우 기자 jwhong66@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