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열두구비 속리산 말티재의 가을

기사승인 2023.11.09  14:28:49

공유
default_news_ad1
   
▲ 속리산 말티재의 단풍. 보은군 제공

충북 보은 속리산의 열두구비 비탈길인 말티재가 단풍으로 붉게 물들었다.

보은군은 단풍·백합·굴참나무 등 빛깔 고운 활엽수와 송림이 어우러진 말티재 단풍이 이번 주 절정을 이뤘다고 9일 밝혔다.

이곳은 2020년 국유림 명품숲에 선정된바 있다.

보은군은 그해 고갯마루에 20m 높이의 전망대와 속리산 관문 등을 설치했다.

보은군 관계자는 "전망대에서 내려다보이는 단풍도 장관이지만 해질 무렵 석양 풍광은 보는 이들의 탄성을 자아낸다"고 말했다.
 

   
▲ 속리산 말티재의 석양. 보은군 제공

홍수정 기자 horti17@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