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청주 한우농가서 럼피스킨…충북 5번째 발생

기사승인 2023.11.18  20:38:3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북 청주의 한우 농가에서 '럼피스킨'(Lumpy Skin Disease)이 추가 발생했다.

충북에서는 청주, 음성, 충주(2곳)에 이어 럼피스킨이 5번째 확진됐다.

18일 충북도에 따르면 전날 오전 럼피스킨 의심 신고가 들어왔던 청주시 오창읍 가곡리의 한 한우 사육농가에 대해 농림축산검역본부가 정밀검사를 한 결과 한우 20마리 중 1마리에 대해 럼피스킨 양성 판정을 내렸다.

이 농장은 지난 14일 럼피스킨이 발생한 농장과 1.3㎞ 거리에 있고 지난 4일 백신 접종을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충북도는 발병 농가 반경 10㎞ 방역대 안에 있는 535개 농장, 소 3만1천842마리를 대상으로 임상검사과 함께 방제작업을 벌이고 있다.

홍종우 기자 jwhong66@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