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청주서 5년만에 한화 이글스 홈경기…18일부터 키움 3연전

기사승인 2024.06.06  20:20:31

공유
default_news_ad1

- 8월 20∼22일 NC전 포함해 올 시즌 프로야구 6경기 열려

   
▲ 청주야구장. 사진=연합뉴스

올해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청주 홈경기 개최 일정이 확정됐다.

6일 청주시에 따르면 한화는 전날 올 시즌 청주 홈경기를 6경기 편성했다고 알려왔다.

구체적으로 오는 18∼20일 키움 히어로즈와의 주중 3연전과 오는 8월 20∼22일 NC 다이노스와의 주중 3연전을 청주야구장에서 치른다.

청주야구장은 한화의 제2구장이며, 1만500석의 관람석을 갖추고 있다.

청주에서 한화 홈경기가 열리는 것은 2019년(7경기) 이후 5년 만이다.

청주시는 2020년부터 3년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 때문에, 작년은 한국야구위원회(KBO)의 실사를 통과하지 못해 한화 경기를 유치하지 못했다.

시는 선수 부상 방지와 관중 편의 제공을 위해 지난해 9월부터 19억원을 들여 인조잔디 교체, 익사이팅존 관람석과 1·3루 파울라인 사이 안전지대 확보, 더그아웃 리모델링, 안전 그물망 교체 등 청주야구장 시설개선 공사를 벌였다.

KBO는 올해 실사에서 좌·우측(각각 99.5m) 및 중앙(114m) 펜스 내 홈런 비거리 숫자 표기, 투수 마운드 및 1∼3루 흙다짐 등을 최종적으로 요구했는데 시는 오는 7일까지 이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KBO는 청주야구장에 자동 투구 판정시스템(ABS)도 갖췄다.

시 관계자는 "시설개선이 모두 이뤄져 5년 만에 프로야구 경기를 열게 됐다"며 "다만 우천 등으로 경기가 취소되면 해당 경기는 청주경기로 재편성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홍종우 기자 sjdn2580@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