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옥천군, 외국인 근로자 한국어교실 운영

기사승인 2024.04.20  23:31:2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북 옥천군은 20일 이 지역에 취업한 외국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한국어 교실'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옥천군가족센터에서 개강한 이 교실에는 베트남, 필리핀, 캄보디아 출신의 근로자 16명이 수강신청했다.

이 지역에는 900여명의 외국인이 기업체나 농원 등에서 일하는데, 언어장벽으로 인한 어려움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옥천군 관계자는 "외국인 근로자들의 직장 내 의사소통을 돕기 위해 맞춤 강좌를 마련한 것"이라며 "근로자들이 쉬는 주말 오전 2시간씩 강좌를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또 "초급반을 먼저 개설했지만 수강 인원이 늘어날 경우 초급·중급으로 단계를 나눌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강례 기자 sjdn2580@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