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주시, CCTV 비상벨과 재난방송 연동 구축

기사승인 2019.09.18  19:31:59

공유
default_news_ad1
   
▲ 충주시 CCTV비상벨 설치 모습.

충주시가 CCTV비상벨과 재난예경보시스템을 연동하는 프로그램을 개발 완료하고 시민안전망 확보에 나섰다.

CCTV비상벨은 지역 내 어린이보호구역·공원 등 112개소에 설치돼 위급 시 벨을 누르면 통합관제센터와 경찰의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장치이다.

재난예경보시스템은 농촌마을, 휴양림, 유원지 및 13개 행정복지센터 등 29개소에 스피커를 설치해 재난발생시 시민들에게 방송을 한다.

시는 CCTV비상벨과 재난예경보의 연동프로그램을 개발하고 CCTV통합관제센터에 중계장비를 설치해 두개의 시스템을 연계했다.

또 아날로그 구형 CCTV비상벨 49개를 IP신형으로 교체해 재난방송서비스에 문제가 없도록 조치했다.

이번 연동프로그램 개발로 초등학교나 공원 등 생활권에 설치된 CCTV비상벨 스피커로 재난방송이 전파돼 시민들이 신속히 대처할 수 있게 됐다.

심철현 시 정보통신과장은 “CCTV 재난방송 연동 구축으로 각종 재난 피해 발생 시 시민들이 좀 더 신속하게 재난에 대처하고 안심할 수 있게 됐다”며 “양 시스템 연동으로 재난시설 구축비용을 절감하고 안전한 도시를 만드는데 일조했다”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