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옥천군, 대청호 환경규제완화 적극 노력

기사승인 2020.01.17  21:27:56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연준 부군수 주재 규제개선 발굴회의 개최

   
▲ 17일 김연준 옥천부군수 주재로 대청호 환경규제 개선 발굴회의가 열리고 있다.

충북 옥천군은 연초부터 대청호 환경규제 완화를 위해 시동을 걸고 있다. 

군은 환경규제 완화를 추진하기 위해 17일 김연준 부군수 주재로 부서별 환경규제 개선 과제 발굴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 규제 발굴대상은 수변구역 해제건의, 수변구역내 식품접객업 입지 완화와 기업인, 소상공인, 농업인 기타 주민들이 생활이나 기존에 수립됐거나 추진하다가 중단된 사업 중 장애 요인이 되거나, 개선을 요하는 사항과 지역발전을 위해 추진할 필요가 있는 사업 등이다.

옥천군은 1990년도 환경부 고시로 수질보전특별대책지역 지정과 2002년도 수변구역 지정으로 엄격하고 단단한 환경규제로 묶여 있다.

군은 그동안 대청호 환경규제로 지역발전 저해요인을 해결하고자 각종 행위규제와 2016년 7월에는 금강수계법 일부개정으로 1권역에서 오수배출시설의 규제 완화와 2019년도에는 금강유역환경청 토지매수 개선방안 등을 건의해 규제완화의 성과를 올렸다.

또한 2019년 국무총리실에 규제완화를 건의했고, 국회의원실과 환경부 물환경정책과를 방문해 대책협의 등 규제완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했다.

김 부군수는 “합리적 개선 또는 완화가 필요한 대청호 환경 관련 규제에 대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꾸준하게 관심을 갖고 규제 완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아울러 지역이 한 단계 더 성장하고 주민들의 삶이 더 윤택한 더 좋은 옥천을 이루기 위해서는 옥천지역이 안고 있는 대청호 환경규제 해소를 위해 더 많은 관심과 노력으로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규제 완화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순 기자 kts562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