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윤갑근, 각계 인사 20명 선거대책위 구성

기사승인 2020.03.29  21:12:23

공유
default_news_ad1
   
▲ 미래통합당 윤갑근 후보가 29일 이기용 전 충북도교육감을 고문으로 위촉하는 등 선거대책위원회를 출범시켰다.

미래통합당 윤갑근 청주시 상당구 국회의원 후보가 각계 인사 20명으로 구성된 선거대책위원회를 구성했다.

윤 후보는 29일 상당구 용암동 선거캠프에서 선거대책위원회 위촉식을 갖고 이기용 전 충북도교육감과 손광섭 청주건축박물관장, 곽정수 전 충북도교육위원회 의장을 고문으로 위촉했다.

또 안성호 충북대 명예교수와 유광준 전 충북도 문화관광국장, 나경옥 전 상당경찰서장, 곽노선 전 청주여고 교장을 공동 선거대책위원장으로, 노동영 변호사를 법률자문으로 위촉했다.

이와 함께 이대원 전 충북도의회 의장, 이동우 미래통합당 상당당협 운영위원회장, 김병국 청주시의원을 공동 본부장으로 위촉했다.

여성 부문에는 이선민 은하수로타리클럽 회장, 청년 부문에는 박한석 삼양가스 부사장, 박상용 전 청원군 기획감사실장, 장애인 부문에는 이중화 충북신장장애인협회 임원, 기업 부문에는 신승학 ㈜청명도시환경공사 대표이사, 신일인 전 청원군 이통장협의회장, 한권동 전 청주시설관리공단 이사장 등을 분야별 본부장으로, 대변인에는 김태수 청주시의원과 윤은희 전 충북도의원을 위촉했다.

선대위는 이날부터 선거일까지 윤 후보의 선거 승리를 위해 지역 곳곳을 찾아다니며 선거 지원 및 자원봉사 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윤 후보는 "국가적으로는 자유우파의 따뜻하고 희망찬 보수의 가치를 토대로 국민통합과 국민행복을 이끌 것"이라며 지역민에게는 촘촘한 섬김과 봉사로, 혁신과 성장으로, 고향에 대한 사랑으로 경제 활력, 복지 증진, 농촌 성장, 교육 문화 등 새로운 100년을 가꾸겠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청주 원도심의 역사문화특구, 대청호 국가정원 조성, 옥화구곡 일원 관광클러스터 특화, 대물림 향토기업 및 특화산업 육성, 동남·방서지구 정주여건 개선, 시민참여형 복지와 문화환경 마련, 도시와 농촌의 균형발전 등 7대 공약을 발표했다.

홍종우 기자 jwhong66@naver.com

<저작권자 © 세종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